범불안장애, 불안장애의 증상과 치료방법 [부천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

10대 청소년 시절에는 대학입시 준비 등으로 하루하루 챗바퀴를 도는 듯한 시간을 보내게 되면서, 친구관계와 학업이 인생의 전부인 것 처럼 여길 때가 있었지만, 늘 행복한 추억만 남아 있지는 않습니다.

 

친구와의 다툼, 원치 않은 폭력과 괴롭힘, 왕따에 시달리기도 하고, 학업과 시험에 대한 스트레스, 성적에 대한 압박감 등도 학창시절에 한 번쯤 겪게 됩니다.

 

20대 성인 되면서 부터는 사회에 첫 발을 내딛게 되거나, 취업 고민, 결혼고민, 직장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서 삶의 무게 만큼이나 스트레스에 노출되게 되기도 하구요.

 

30대가 혹은 그 이상의 연령이 되어도 고민의 원인이 달라질 뿐, 육아문제, 가정문제, 자녀 또는 부부갈등, 노후에 대한 부담 등으로 인해서 걱정과 근심거리에서 쉽게 벗어나질 못하게 됩니다.







범불안장애 원인


 

이토록 대부분의 사람들은 저마다의 환경 속에서 삶의 무게를 버티며 살아가게 되는데, 이 삶의 무게, 곧 스트레스와 부담감에 지속적으로 노출된다면, 어느 순간 버티기 힘들 만큼 지쳐버리게 됩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초조함을 느낄 때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지만, 자신도 모르게 축적되어 온 스트레스로 몸과 마음이 한계에 다다르게 되면, 아무런 이유 없이 불안하고 초조하며, 사소한 것에도 잘 놀라고 긴장하게 되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럴 때 범불안장애 증상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범불안 장애는 보통 참을성이 강하고, 자신의 감정보다 남의 감정에 맞추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에게 주로 나타난다고 합니다.

 

범불안장애를 겪고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마음이 여리거나, 자신보다는 남을 더 의식하고, 자신의 감정 표출 보다는 상대방의 감정을 더 배려하려는 성향의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만큼 자신의 가슴속에는 풀지 못한 응어리를 계속 쌓아가다 보니, 어느 순간, 버틸 수 있는 힘마저 잃게 되는 것이죠.







범불안장애 VS 불안장애


 

간혹 불안장애와 범불안장애를 같은 것으로 볼 수도 있지만, 두 가지는 엄연한 차이점이 있습니다. 

 

불안장애는 범죄처럼 불안한 요소들로 인하여, 누구나 느끼는 정도이며,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해결되지만, 범불안장애는 불안요소들이 사라져도 불쾌감이 지속적으로 남아있게 되고, 지속적으로 고민을 하게 되는 것이지요.

 

만약 본인에게 불안장애/범불안장애 증상이 의심된다면 아래 증상을 체크하여 어느쪽에 더 가까운지 비교해보세요.

 

만약에 증상들이 반복되고 지속되는 중이라면 해당 불안장애를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







불안장애 증상


 

1. 겁이 자주 나고 무서움을 느낀다

2. 이상할게 없는 상황에도 얼굴이 붉어진다

4. 가끔 심장이 두근거리거나 빨리 뛴다

5. 어지럼증을 자주 느끼게 된다

6. 덥지 않은데 땀을 자주 흘린다

7. 휴식을 취하고 싶어도 편안하지 못하다

8. 신경이 과민해져 있다

9. 모든 일에 걱정이 먼저 앞선다

10. 쉽게 화내고 흥분한다







범불안장애 증상


 

1. 내가 실수했던 행동이 잊혀지지 않고 계속 떠오르는 것이 힘들다

2. 나의 모습이 다른 사람들에게 어떻게 보여질지 늘 신경쓰이고 불편하다

3. 길을 걷는 동안 사람들의 시선이 마주치는 것이 불편하다

4. 약속에 늦을 것 같으면 너무 긴장되고 마음이 초조해진다

5. 나의 부족함을 느끼며 업무 등을 잘 해낼 수 있을지 불안함과 걱정이 늘 앞선다

6. 심한 불안감을 느끼게 되면 무기력해지거나 긴장, 떨림 등 신체적 증상이 나타난다

7. 자신감을 잃어 회사에서 나를 찾거나 나를 찾는 전화가 오면 깜짝 놀라거나 긴장하게 된다

8. 불안감이 엄습하면 호흡곤란, 어지러움, 배탈, 두통 등의 증상이 생긴다 

 

위의 증상을 비교해보면 언뜻 유사한 증상도 있지만, 특징적인 차이가 있다면, 불안장애는 일순간 나타나거나 아무 이유 없이 느껴지는 증상이라면, 범불안장애는 오랜 기간 동안 지속적으로 일어나지 않은 일을 미리 걱정하고 불안해한다는 것입니다.







끊임없는 불안감으로 인해서 목의 통증과 긴장, 눈꺼풀 주변 근육의 경련 증상, 몸의 떨림, 사소한 일에도 쉽게 놀라게 되다보니, 예민해지게 되기도 하는데 범불안장애는 대체로 다른 증상과 함께 일어나게 되어,  많은 분들이 정확히 인식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방치를 하게 되고, 그로 인해서 증상이 심해져 몸과 마음이 모두 고통을 받게 되는 경우가 많지요.







범불안장애를 만드는 신호


 

1. 과도한 걱정

범불안장애는 크던지 작던지 모든 일을 많이 걱정하는 것입니다. 

6개월간 거의 매일 걱정스러운 생각을 하는 것을 말하는데, 걱정이 너무 심각해서 일상에 영향을 미치게 되어 피로함을 느끼게 됩니다.

 

2. 수면의 문제

어떠한 중요한 것을 앞두고 밤잠을 설칠 수 있지만, 이러한 것이 아니데도 불구하고, 특별한 것이 아닌데도 불안해하고, 잠을 설치는 것이 만성화되었다면 범불안장애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3. 완벽주의

혹시 실수를 하거나 기준에 미달이 될까 봐 자신을 끊임없이 판단하고, 자기가 실패할 거라는 예감 때문에 불안한 증세가 있으면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 

완벽주의는 강박장애에서는 일반적인 것으로 범불안장애 하나로 여깁니다.

 

4. 자기 회의

끊임없는 자기 회의와 비판은 범불안장애를 만드는 특성 중 하나입니다. 

문제는 자신에 대한 이런 회의가 끊임없이 일어나게 되지만 답이 없다는 것이지요.






부천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과 함께 불안장애, 범불안장애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불안한 마음이 계속되면 정신적, 신체적인 문제가 함께 발생하게 되어 일상에 지장을 초래하기 때문에 불안함이 계속되는 경우는 상담 등의 치료를 통하여 증상을 극복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상담을 원하시는 분들은 언제든지 부천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으로 문의해주세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카카오톡에서 '마음소풍'을 친구 추가 후, 1:1 상담문의를 통해 답변을 받아보세요.

카카오톡에서 '마음소풍'을 친구 추가 후, 1:1 상담문의를 통해 답변을 받아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부천시 상동 538-4 상록그린힐빌딩 502호 | 심리상담센터 마음소풍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

Designed by JB FACTORY